뉴스팟 뉴스 > 방송/연예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재욱, 박민영♥서강준 커플의 늘 푸른 소나무 등극!
기사입력: 2020/03/31 [11:20] ⓒ 뉴스팟
김정화

 

이재욱이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의 박민영과 서강준 커플의 늘 푸른 소나무 같은 존재로 등극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는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은섭과 해원의 이야기 한편, 두 사람의 애정전선에 불을 지피는 장우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지난 30일 방송에서 장우는 시청에서 열린 행사에서 해원과 은섭이 다정하게 손을 맞잡고 있는 모습을 발견하곤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이어진 식사자리에서 역시 은섭이 해원을 챙기는 태도를 본 장우는 “두 분, 지금 무슨 분위기신가요?”라며 되묻는다. 두 사람의 관계가 발전되었음을 알게 된 장우는 “그 이야기의 엔딩이 바로 이거였어?” 하고는, 과거 은섭이 해원에게 반했던 순간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하며 두 사람의 관계에 힘을 보탰다.

 

이처럼 ‘날찾아’ 의 해원과 은섭의 로맨스에는 늘 장우가 있었다. 은섭과 어린 시절부터 친구였던 장우는 은섭의 일거수일투족에 대해 알고 있는 유일한 인물. 장우는 동창회 자리에서 은섭의 첫사랑이 해원임을 공개하게 한 데 이어, 해원의 감정을 가장 빠르게 캐치하기도 했다.

 

이처럼 이재욱은 북현리의 ‘사랑의 큐피드’다운 면모를 발휘, 서정적인 서사에 생동감을 불어넣으며 빼놓을 수 없는 인물로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한편,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매 주 월, 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캡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1/8
배너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