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팟 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만식 도의원, 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조성 주문
2019년 경기문화재단 행정사무감사에서 문화예술교육 실태 지적
 
뉴스팟 기사입력 :  2019/11/12 [17: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최만식 도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1)이 2019년 11월 12일 실시한 2019년 경기문화재단 행정사무감사에서 맞춤형 문화예술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지적하고, “지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을 조성하고 운영할 것”을 주문했다.

 

▲ 최만식 의원     ©뉴스팟

 

먼저, 최 의원은 주52시간 근무제 전면실시, 욜로(YOLO), 워라벨과 같은 여가에 대한 관심증가로 지역에 특화된 문화예술교육 운영 시스템 구축이 필요하다며,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중심 문화예술교육 5개년 종합계획(2018-2022) 전략에 따른 경기도 문화예술교육 생태계 구축방안의 세부내용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질문하고, 경기도․경기문화예술센터․경기도교육청․경기연구원․시/군 문화재단․예술가로 구성된 T/F팀을 통해 “경기 특화 문화예술교육 추진협의체”를 구성․운영할 것을 제안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지역문화예술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해 ‘문화예술교육 전용시설 조성 및 운영’을 주문하면서, “누구나 일상에서 문화예술교육을 받을 수 있는 여건을 확대하고 이를 ‘경기 특화 문화예술교육 추진협의체’와 연계한다면 창의력 중심의 미래형 문화예술교육 모델로 발전할 것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특히, 최근 경기도교육청에서 ‘경기학교예술창작소’를 용인에 개소하였는데 이는 경기도 최초로 ‘학교 밖 연계 문화예술교육’ 공간이라며, 경기도에서도 교육청과 같이 경기도 내 유휴공간을 활용한 문화예술 교육 전용시설을 구축한다면 “문화예술에 목말라 있는 경기도 시․군 주민들의 삶이 한층 풍요로워 질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