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시의회 소식 > 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시 대형 식품판매업소 72곳 점검 벌여
 
뉴스팟 기사입력 :  2019/06/16 [17: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6월 21일까지 지역 내 대형마트에서 판매하는 식품에 대한 안전 점검을 벌인다.

 

 

이번 점검은 음식이 상하기 쉬운 여름철을 맞아 안전하고 위생적인 식품판매 환경을 조성해 부정·불량식품을 근절하기 위해 이뤄진다.

 

점검 대상은 영업장 면적 300㎡ 이상인 식품판매업소 72곳이다. 지역 내 현대백화점, 이마트,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롯데마트 등이 해당한다.

 

성남시 공무원과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으로 꾸려진 3개 반 10명이 합동 점검에 나선다.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을 판매할 목적으로 진열·보관하는 행위, 냉장 보관 제품을 실온에 진열·판매하는 행위, 부패·변질 식품 판매 행위 등을 점검한다.

 

식품 반입·반출 때 식품안전 관리 사항 준수 여부, 조리장 위생 상태, 종업원 개인위생도 살핀다.

 

점검 결과 가벼운 사항은 현장에서 바로잡도록 하고, 부적합한 업소는 행정처분을 한 뒤 6개월 이내에 재점검해 부정·불량식품 유통을 근절할 방침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팟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