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김시아, 활 쏘는 명장면 탄생하기까지...‘어린 아신’으로 완벽 변신한 비하인드 공개

권영헌 | 입력 : 2021/08/03 [09:49]

배우 김시아가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든 열연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넷플릭스 스페셜 에피소드‘킹덤:아신전’에서 어린 아신으로 또 하나의 굵직한 필모그래피를 쌓은 김시아의 열정 가득한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사진 속 김시아는 활시위를 겨누는 액션 신 촬영을 앞두고 리허설을 하며 김성훈 감독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고,꼼꼼한 모니터링을 통해 최고의 장면을 만들어 내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으로 작품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김시아는 김성훈 감독을 비롯해 수많은 선배 배우들과 발맞춰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어 내기 위해 매 장면마다 높은 집중력과 열정을 가지고 임했으며,특히 제대로 된 국궁자세를 연출하기 위해 오래 시간 끊임없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실제 작품 속 김시아가 활을 다루는 장면은 사소해 보일 수 있는 활의 모양부터 배우의 자세까지 완벽했다는 큰 호평을 받았고, ‘킹덤:아신전’의 대표 명장면으로 손 꼽히고 있다.

이처럼 데뷔작 영화‘미쓰백’을 시작으로‘백두산’, ‘클로젯’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던 김시아의 높은 캐릭터 소화력이 거대한 대작‘킹덤:아신전’에서 더욱 빛을 발했고,극의 스토리를 탄탄하게 이끌며‘아신’의 서사를 완벽하게 완성시켰다.

김시아가 눈빛 연기부터 눈물,액션까지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며 미래가 더 기대되는 대표 배우로 우뚝 선 가운데,앞으로 또 어떤 캐릭터로 대중들을 사로잡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김시아는‘킹덤:아신전’에 이어 영화‘비광’합류 소식을 전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 제공넷플릭스

배너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