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성남제일새마을금고, 드림스타트 아동에 3200만원 상당 책걸상 후원

“밥상에서 공부하는 모습 안쓰러웠는데 너무 감사하다”

권영헌 | 입력 : 2024/07/01 [09:26]

 

성남시는 MG성남제일새마을금고(김중옥, 단대동 소재)의 후원으로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56명이 3200만원 상당의 책걸상을 지원받았다고 1일 밝혔다.

 

시와 MG성남제일새마을금고가 2022년 12월 체결한 사회공헌 협약 따라 총 3년간 10억원을 지정 기탁하기로한 금액 일부가 이번 후원에 쓰였다.

 

시는 드림스타트 아동 교육환경 실태 조사 결과를 토대로 책걸상 지원 대상을 선정했다.

 

대상 아동은 책상, 의자, 조명, 가방걸이 등 1인당 57만1000원 상당의 학습용 가구를 지난 5~6월에 지원받았다.

 

최근 설문 조사 결과 해당 아동들은 “나만의 책상, 나만의 공간을 갖게 돼 기분이 좋다”, “공부에 대한 자신감이 생겼다”, “집중력이 높아졌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부모의 만족도 또한 높아 “밥상에서 공부하는 모습이 안쓰러웠는데 너무 감사하다”, “아이 스스로 정리 정돈 하는 모습이 보기 좋다”, “예전보다 공부하는 시간이 늘었다” 등의 답을 했다.

 

시 관계자는 “가정 내 물리적 학습공간 조성은 동기를 부여해 자기주도학습과 학습 성취도 향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본다”면서 “쾌적한 환경에서 즐겁게 공부하며 미래의 꿈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성남시 드림스타트는 취약계층 아동(0~12세)에게 건강·교육·복지 등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 대상은 352가구, 470명이며, 아동통합사례관리사 10명이 매칭돼 사례 관리를 하고 있다.

 

광고
광고
메인사진
‘편스토랑’ 라이언 레이놀즈X휴 잭맨, 어남선생 만원갈비찜 홀릭 ‘고삐 풀린 먹방’
이전
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