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꽃중년' 신성우X안재욱X김원준, "화장실 못 가고 식탁서 탈진.." 티저 공개!

권영헌 | 입력 : 2024/04/12 [10:06]

 

신성우-안재욱-김원준이 ‘지천명 육아’ 덕분에 ‘오십찬란’한 인생 2회 차를 달리는 모습을 리얼 공개한다.

 

김용건x김구라x신성우x안재욱x김원준이 캐스팅돼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채널A 신규 예능 ‘아빠는 꽃중년’이 4월 18일(목)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가운데, 신성우-안재욱-김원준의 ‘지천명 육아’ 일상을 엿볼 수 있는 두 번째 티저를 공개해 본방사수 욕구를 끌어올린다.

 

‘아빠는 꽃중년’은 평균 나이 59.6세인 ‘쉰둥이 아빠들’이 평균 나이 5세인 자녀들을 키우는 일상부터 이들의 ‘속풀이 토크’까지 보여주는 신개념 리얼 가족 예능이다. ‘쉰둥이’란 ‘쉰 줄에 들어선 아이들’을 부르는 말이다. ‘쉰둥이’ 대표 아빠로 불리는 신성우-안재욱-김원준은 각자의 자녀들과 함께한 ‘단짠단짠’한 일상을 담은 2차 티저를 선보여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관심을 끌어올리고 있다.

 

우선 티저 속 신성우는 “아빠~”를 외치며 계속 안아달라는 세 살 환준이를 돌보다 초췌한 얼굴로 “괜찮아”라고 혼잣말을 한다. 이어 “아빠 화장실 좀 다녀오면 안 되겠니?”라고 두 아들에게 사정을 한다. 김원준 역시, 18개월 된 딸 예진이의 기저귀를 네 번째 갈아주려고 동분서주한다. 그러다 지쳐서 소파에 머리를 기댄 채 “아빠, 이제 지쳤어”라고 선언한다. 안재욱은 새벽부터 저녁까지 ‘요리 지옥’에 빠진 뒤, 아이들에게 “맛있었어?”, “좀만 더 먹어”라며 식사를 챙겨주지만 결국 녹다운돼, “아빠 생각보다 굉장히 피곤해”라면서 식탁에 엎드려 버린다. 그러나 침대에 쓰러진 아빠에게 달라붙어 자장가를 불러주는 안재욱의 아들 도현이의 기특한 애교에 안재욱은 ‘빵’ 하고 웃음을 터뜨린다.

 

그런가 하면, 신성우는 뭐든 잘 먹는 두 아들 태오, 환준이의 모습에 처음으로 파안대소하고, 김원준은 예진이의 기습 뽀뽀 공격으로 정신을 못 차린다. 또한, 신성우의 큰아들 태오는 다친 아빠의 손가락에 밴드를 감아주는 ‘스윗’함으로 뭉클함을 안긴다. 직후, “끝나가는 줄 알았는데, 시작이었다!”, “사랑할 결심, 살아갈 결심”, “오십찬란, 인생 2회 차 아빠들이 옵니다”라는 자막이 흘러나와, 앞으로 펼쳐질 신성우-안재욱-김원준의 ‘지천명 육아’에 대한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킨다.

 

제작진은 “신성우-안재욱-김구라가 ‘생즉사(生卽死) 사즉생(死卽生)’란 말처럼 죽기를 각오하고 하는 육아에 온몸 던지는 ‘쉰둥이 아빠’들의 육아 현장을 낱낱이 보여줄 예정”이라며 “2MC인 김용건과 김구라가 이들의 삶을 공감하고 응원하는 ‘쉰둥이 파파클럽’의 정신적 지주로 나서, 그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쉰둥이 아빠들’의 찐친 바이브를 발산한다. 이들의 ‘오십찬란’한 인생 2회 차 ‘열혈 성장기’가 색다른 웃음과 진한 가족애를 되새기게 할 것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쉰 살, ‘지천명’에 육아의 명을 받고 온몸으로 구르는 아빠들의 육아 생존기를 담아낼 채널A 신규 예능 ‘아빠는 꽃중년’ 첫 회는 오는 4월 18일(목)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채널A

 

광고
메인사진
'라디오스타' 김도현, 김수현-송중기에게 감동한 일화 공개! 동생들을 깍듯이 모시는(?) 이유는!? ‘관심 집중!’
이전
1/8
다음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